아가는 이야기 [List]
June 10, 2012 | 뒷마당에 야채 키우기

     

뒷마당에 야채키우는 재미가 쏠쏠하다.
    올 해는 상추 3종류, 근대, 호박, 고추, 깻잎을 심었다. 작년에 맛있게 먹었던 부추는 올 해는 씨를 못구했다.
 

상추는 2주나 3주 간격으로 두 세줄씩 씨를 뿌려 나간다. 그러면 여름 내내 먹을 수 있다.
 

  마당 구석의 근대. 가끔씩 잎을 따다 된장국 끓이면 참 맛있다.
 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이 상추는 특히 유병진이 좋아한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올 해는 씨를 너무 얕게 뿌려 자꾸 쓰러지는 바람에 아주 혼났다.

 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 이 녀석은 뒤쪽에 이미 다 자란 녀석이 끝날 때쯤이면 먹을 수 있겠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너무 부드러워 입에서 살살 녹는다. 
 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올 해는 씨를 늦게 뿌렸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고추밭에 고추는 아직 어린데 잡초는 무성하다.

 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깻잎. 어서 자라라, 호박하고 고추하고 깻잎넣고 된장찌게 끓이려 많이 기다리고 있다.
 


 


 next  |  pre